Daily News Clipping Service

2008년  9월 8일(월)

 
   

 

   

banner.jpg

   

 
   

 
   

 

 


차들이 달려가고 있었다. 그 안의 사람들도 달려가고 있었다. 멈추면 큰일이라도 날 것처럼 달려만 가고 있었다. 길은 산을 뭉개고 숲을 관통하고 마음을 동강내 버렸다. 온통 길 뿐인데 사람의 길은 없었다. 지난 산업사회에서...> more

 
 
추천하는 분의 이름
추천받는 분의 이름 추천받는 분 이메일
메세지